world
All under heaven
China

2018-07-28
From The Economist Print edition







정기구독을 하시면 일부 컬럼을 제외한 완역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글은 번역글로써 원문에 나타난 글쓴이의 의도와 일부 다를 수 있습니다.


하늘아래 모든 것
중국의 육상·해상 실크로드 계획들은 환영받을 것이다. 그리고 우려도 받을 것이다

"세기의 프로젝트"는 일부 경제에 도움을 줄 수 도 있다. 그러나 정치적인 비용이 있다

모든 거짓 겸손을 피하며, 중국의 지도자 시진핑은 그의 아이디어를 "세기의 프로젝트 "라고 부른다. 중국의 아부하는 미디어는 그것을 세계의 발전에 대한 "중국의 지혜"의 선물로 부른다. 그것을 묘사하기 위한 서투른 은유의 실제 의미에 대해서--육상,해상 실크로드 계획(BRI)-- 논쟁은 맹렬히 계속되고 있다.

용어 그 자체는 혼란이 되고 있는 중이다. "길"은 대부분 해상 경로를 지칭한다 ; "벨트"는 육지를 지칭한다. 국가들은 중동과 아프리카를 통한, 중국과 유럽사이의 사회기반시설에 대한 투자로서 중국의 자금조달을 열렬히 환영한다. 대신 중국을 두려워하는 사람들은 중국이 그것을 중국의 출중한 힘 안에서의 새로운 세계 질서를 창출하기 위한 사악한 프로젝트로 본다.

모든 길은 베이징에 이른다

한 가지 혼란의 원인은 BRI가 전혀 어떤 단일한 계획이 아니라는 것이다. 웹사이트 방문자들은 그 목적의 구체적인 설명을 찾고자 클릭을 시도하지만 헛수고를 하게 될 것이다. 중국의 리더들이 사랑하는 그런 종류의 청사진이 없다 : 아주 많은 수 십억 달러의 많은 부분들이 지출될 것이다, 아주 많은 킬로미터의 길이 놓여질 것이다 또는 여차여차한 날자까지 많은 항구가 건설될 것이다.

중국 지도들은 유라시아를 횡단한 고대 "실크로드"의 루트를 추적하는 노선들과 중국과 아프리카 사이의 바다들과 같은 육상과 해상을 보여준다. 그것이 원래의 비유였다. 그러나 요즈음 중국은 BRI를 마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