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ver
Israel and Palestine
Two states or one?

2021-05-29
From The Econmist Print Edition (9page)







정기구독을 하시면 일부 컬럼을 제외한 완역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글은 번역글로써 원문에 나타난 글쓴이의 의도와 일부 다를 수 있습니다.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두 개의 국가인가 또는 하나의 국가인가?

평화 과정이 진전의 장애물이 되었다

그 어느 때 보다 좀 더 많은 시간과 노력이 아주 작은 효과에 헌신된 적이 있는가? 미국은 30년 전에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사이의 대화를 감독하기 시작하였다. 그러나 그 성지는 그들 자신들이 함께 살아가는 것을 가져올 수 없는 두 국민들에 의해 계속 다툼이 지속되고 있다. 242명의 팔레스타인들과 10명의 이스라엘인들을 사망하게 한 5월의 싸움은 다음 라운드의 싸움을 위해 전장을 깨끗하게 한 것 외에 성취한 것이 없다.

1993년 오슬로 협약에서 설정된 평화 과정은 예루살렘과 팔레스타인의 제한된 “반환 권리”를 공유하는 협상인, 토지 교환들, 안전 보장들을 사용하여 합의되지 못하는 것을 합의하는 두 국가를 만드는 것에 목표를 둔다. 이스라엘의 보상은 번영하는 민주주의와 유태인들을 위한 보호였다; 팔레스타인들에게 보상은 자치의 약속이었다. 때때로, 평화는 상호 비난의 와중에 단지 다시 멀어지는 것에 감질나게 가까워져 있다.

그러나, 오늘날 평화로 가는 경로가 되기 보다, 두 국가 “과정”은 그 경로를 막고 있는 중이다. 평화는 실제로 의제에 있지 않을 때 아직도 의제에 있는 것처럼 모두가 가정하고 있다. 문제가 되는 거의 모든 것이 언제인가, 그 지평에 대해 영구적인 협상에서 그것이 해결될 것이라는 약속이 연기될 수 있다. 그것은 또한 설정상 하나의 국가에 이르는 공식이다.

두 개의 국가 체계가 해롭다는 아이디어는 팔레스타인들에게 뉴스로서 오지 않을 것이다. 그 아래에서, 독자생존 가능하고, 연속되는, 독립된 팔레스타인의 전망은 쇠퇴하였다. 웨스트 뱅크의 ........